“가축전염병 청정 김포로 도약할 수 있도록…”

[김포시 소비자저널=홍완호 대표기자] 김포시 허승범 부시장은 지난 17일 김포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과 관련해 소독, 통제초소 운영 점검 및 대책 방안 마련 등을 위한 ‘현장 행정’을 실시했다.

 

이날 허승범 부시장은 양촌읍 누산리에 있는 거점소독소의 축산시설 출입차량 소독 상황을 보고받은 뒤 하성면 ASF 통제초소, 가축 매몰지 등의 점검에 나섰다.

 

허 부시장은 현장에서 가축전염병의 전파 방지를 위해 축산 차량의 철저한 소독을 지시했으며, 가축 매몰지의 악취 저감을 위한 탈취제 살포 등 환경오염 예방을 위한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특히 허 부시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재확산 되지 않도록 농업기술센터 공직자 모두가 관내 축산인과 협력해 방역과 축산시설 차량, 출입자 소독 등에 대한 사항 또한 빠짐없이 추진해야 할 것을 강조했다.

 

허승범 부시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위기를 극복하고 가축전염병 청정 김포로 도약할 수 있도록 김포 축산업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