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진섭 부시장, 명절 연휴 기간에도 ‘현장행정’

ASF 관련, 가축전염병 방역대책 상황실 등 방문

[김포시소비자저널=홍완호 대표기자] 엄진섭 김포시 부시장은 지난 23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에 따라 발생농장 살처분 등의 작업 중인 ‘가축전염병 방역대책 상황실’을 방문,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축수산과 직원 등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번 현장행정 중 엄진섭 부시장은 김포시 내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현황 및 대책 추진 현황을 보고 받는 한편 3km 내 방역대 양돈 농가 통제소 설치, 이동 통제 등의 철저한 조치로 김포시 축산업 기반을 지켜낼 것을 주문했다.

 

엄 부시장은 또 일반인 접촉으로 바이러스가 전파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에 전력해 줄 것과 기온이 낮은 만큼 긴급한 방역상황 중이라도 현장 근무자들의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포시는 24시간 내 발생농장 돼지를 살처분 완료 조치하고 관내 양돈 농가에 대한 채혈 검사를 신속히 실시한 결과, 전체 음성 판정 받는 등 재발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