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소식소비자평가예술/문화전체기사헤드라인 2

김포의 문화·예술 공간을 한 눈에 ‘소곳소곳 김포’에서 만나요

[김포시 소비자저널=홍완호 대표기자] 김포의 문화·예술 공간을 한눈에 살펴보고 각자의 느낌과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온라인 소통공간이 문을 열었다.

김포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이런 기능을 담은 문화·예술 공간 소개 플랫폼 ‘소곳소곳 김포(sgsg.gcf.or.kr)’ 서비스를 17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소곳소곳 김포’는 한자 ‘곳 소(所)’, ‘작을 소(小)’에 특정한 장소를 가리키는 ‘곳’을 조합한 말로 소곤소곤 이야기를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좋은 김포만의 문화·예술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소곳소곳 김포’는 총 34개 김포 문화·예술 공간을 전시관, 독립서점, 복합문화공간, 창작공간 4개의 카테고리로 분류해 자세한 정보를 제공한다. 정보 안내와 함께 공간별 스토리와 배경을 소개하는 콘텐츠도 구성돼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도 마음에 드는 문화·예술 공간을 저장하거나, 모바일 스탬프 투어를 통해 나만의 문화 여행 지도를 완성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소곳소곳 김포’에서는 김포 골목골목의 작은 책방(▲마산동 책방노랑, ▲장기동 책방짙은, ▲운양동 코뿔소책방 ▲양촌읍 민들레와 달팽이 등 7개소)부터 오랜 역사와 이야기가 담긴 전시관과 박물관(▲양촌읍 CICA 미술관, ▲고촌읍 보름산 미술관, ▲대곶면 외할머니의 부엌, 덕포진 교육박물관, ▲월곶면 김포다도박물관 등 9개소), 다양한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창작공간까지 소개한다. 김포 고유의 이야기가 담겨있고 방문객과 함께 이야기를 만들어 나가는 여러 문화·예술 공간들을 소개하며, 그동안 몰랐던 김포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17일부터 김포문화재단은 ‘소곳소곳 김포’ 서비스 운영 시작을 기념해 모바일 스탬프 투어 이벤트를 운영한다. 참여방법은 스마트 폰에서 소곳소곳 김포 홈페이지에 접속한 후 회원가입을 하고 원하는 문화공간에 방문해 스탬프를 획득하면 된다.

GPS(위치기반)와 연동돼 인증지에 도착하면 자동으로 스탬프가 인증되고 참여 소감과 사진 등을 남긴 후 인증 개수에 따라 경품을 신청하면 휴대폰 문자로 받을 수 있다. (▲5개소-스타벅스 아메리카노(T), ▲15개소-도미노 피자세트(M), ▲34개소(완주)-롯데 모바일교환권 5만원권) 참여기간은 경품 소진 시까지다.

김포문화재단 관계자는 “김포시에 소재한 보석 같은 문화·예술 공간들에 대한 정보와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김포시민뿐 아니라 많은 분들이 김포의 문화·예술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계속해서 서비스를 선보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소곳소곳 김포’와 관련한 문의는 김포문화재단 온라인콘텐츠팀(031-996-8107)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