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청소년재단, 여성가족부 주관 ‘가족친화인증’ 연장 승인

[김포시소비자저널=홍완호 대표기자] (재)김포시청소년재단(이하 재단)은 12월 1일 여성가족부에서 주관하는 ‘가족친화인증기관’ 유효기간 연장심사 평가에서 높은 점수로 연장 인증을 받았다.

 

재단은 2019년 신규 인증 취득 이후, 이번 연장심사를 통해 이번 해 12월부터 2년간 인증기간이 연장되었으며, 이 기간동안 기획재정부 경영평가 가점 반영 및 인증기업 근로자와 가족에 대한 전국 지자체 할인 혜택 등의 인센티브가 적용된다.

 

여성가족부의 ‘가족친화인증제도’는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유연근무제,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 및 공공기관에 대하여 심사를 통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해당 제도는 서류심사와 더불어 직원 만족도 조사, 기관 현장심사 등 체계적인 절차를 거쳐 인증을 획득할 수 있다.

 

재단은 직원에게 지속 가능한 직장 생활을 제공하기 위해 ▲가족 사랑의 날 ▲장기근속 휴가 ▲유연근무제도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다소 딱딱한 공직사회에서 보다 자유로운 조직문화를 구현하기 위해 2021년 ▲정시 출퇴근 문화 ▲연차사유 묻지 않기 ▲퇴근 후 연락 자제 등을 포함한 8가지 직장문화 인식개선 캠페인을 운영하여, 직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은 바가 있다.

이러한 재단의 꾸준한 노력을 통해 연차사용 및 육아휴직 등 가족친화제도의 사용률은 점차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재단 복리후생 부문에 있어 직원의 만족도 또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포시청소년재단 정용정 대표이사 직무대행은 “우리는 청소년의 꿈과 희망을 더하는 재단이라는 슬로건을 가지고 운영 중이다. 이것은 균형잡인 직장문화의 정착과 직원의 행복이 먼저 보장되어야 실현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직원의 가정과 직장생활에 어려움이 생기는 것에 대해 재단 차원에서 적극 지원할 것이며, 젊은 세대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직원의 목소리에 더욱 더 귀 기울여 직원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